비행기 엔진 통ㅎ째로 때려박아 초당 ‘6천리터’ 물줄기 뽐어내는 러시아 물대포 소방차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인기 만화 ‘포켓몬스터’의 ‘거북왕’을 연상하게 만드는 소방차가 등장했다.

거대한 총구(?) 두 쌍에 무한궤도가 달린 붉은 몸통은 게임 속에서나 존재할 것 같은 형상이다.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탱크와 비슷한 생김새를 가진 러시아 소방차의 사진과 영상이 게재돼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러시아에서 ‘빅윈드’라는 이름으로 생산된 이 소방차는 냉전시대 구소련의 주력 전투기 미그-21의 제트 엔진을 떼어 주력전차 T-34의 몸통에 붙여 개조한 것이다.

russian military jet
Mig 21
mig21
Mig 21

사용 원리는 간단하다. 먼저 소방차에 달린 제트 엔진에 기름 대신 물을 공급한다. 

이때 제트 엔진은 연료를 뿜어서 추진력을 얻는 원리에 따라 강력한 물대포를 발사한다.

단순한 역발상으로 만들어낸 물줄기는 어떠한 대규모 화재라도 손쉽게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가 된다.

무엇보다 ‘빅윈드’는 견고한 탱크 몸체 덕분에 운전자가 주변의 위협요소로부터 철저하게 보호받는다는 장점이 있다.

t34
T-34

웅장한 비주얼에 단순히 전시용이 아니냐는 의심(?)을 받은 적도 있지만, ‘빅윈드’는 실제 화재 진압에도 사용된 바 있다.

1991년 걸프전 당시 이라크 군대는 쿠웨이트 전역에 있는 유전을 파괴하기 위해 나라 전체를 불바다로 만들었다.

유전 935개 중 751개에 불이 났기 때문에 그 화재 규모가 어마어마했다.

당시 미국이 이끄는 연합군은 화재 진압을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기름에서 나오는 강력한 불길을 잡지 못해 진화 작업에 애를 먹었다.

how it works

결국 연합군은 러시아에서 공수해온 ‘빅윈드’를 화재 현장에 투입했다.

현장에 도착한 빅윈드는 분당 8,000갤런(36,000리터)의 물을 뿜어내며 화재 진압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임무를 훌륭히 수행한 소방차를 본 누리꾼들은 “물을 뿜어대는 것만으로 위압감이 상당하다”, “초대형 소화기가 실존했다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철처 (러시아어)

개요
비행기 엔진 통ㅎ째로 때려박아 초당 '6천리터' 물줄기 뽐어내는 러시아 물대포 소방차
제목
비행기 엔진 통ㅎ째로 때려박아 초당 '6천리터' 물줄기 뽐어내는 러시아 물대포 소방차
줄거리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탱크와 비슷한 생김새를 가진 러시아 소방차의 사진과 영상이 게재돼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끌었다.
변기속보
발행소
변기속보
발행자
추천 글
이광수 이선빈 열애 연인 사이 열애설 공식입장
Langsdom 아...

아이폰 iPhone 및 Android 용

  • Mini Bluetooth 이어폰은 Hi-Fi 스테레오 수정 같이 맑은 사운드, 뛰어난 잡음 제거 효과를 제공하여 언제 어디서나 좋아하는 음악을 즐길 수 있습니다.
  • 고급 블루투스 V4.2 기술을 사용하면 스마트 폰, 태블릿 및 기타 블루투스 지원 장치 등을 사용하여 쉽고 빠르게 페어링 할 수 있으며 몇 초 안에 페어링이 가능합니다.
  • 환상적인 TWS (True Wireless) 기술은 무선 동기 연결 스테레오 페어링을 실현합니다. 당신은 10m (약 33 피트)의 범위에서 여러 개의 블루투스 장치와 연결할 수 있습니다.
  • 인체 공학적 디자인으로 제작 된 Bluetooth 이어 버드는 피곤하지 않고 편안하게 착용 할 수있는 편안한 착용감과 오랫동안 편안함을 제공합니다. 전원 켜기 / 끄기, 응답 / 전화 끊기, 음악 재생 / 일시 중지를위한 다기능 버튼.
  • 작은 버튼은 핸즈프리 통화 및 음악 감상에 가장 적합합니다. 핸즈프리 전화에 응답하거나 음악 여행을 시작하려면 버튼의 위쪽 절반을 누르기 만하면됩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