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율희 “열애·임신·결혼 동시에 알려, 안 좋게 보일까 걱정”

율희가 혼전임신과 결혼 소식을 알릴 당시 대중에게 안 좋게 보일까봐 걱정을 했다고 털어놨다.

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는 아이돌 부부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출신 율희 부부가 처음 등장했다.

최민환은 아내 율희를 배려하고 아들 최재율 군을 잘 돌보는 모습을 보여줬고, 율희 역시 살림을 잘 해내려고 노력해 눈길을 끌었다.

인스타에 최근 폭풍 업뎃되고 있다는 최민환X율희 2세 스토리

yul-hee-love-pregnancy-marriage

율희, 최민환 (27)

이날 부부는 솔직한 속내를 고백하기도 했다. 최민환은 “나와 아이가 율희의 앞길을 막을까봐 걱정했다”라고 말했으며, 율희는 “열애, 임신, 결혼 사실을 동시에 알려야 했다. 안 좋게 보여질까봐 걱정했다”고 털어놨다.

한편 최민환과 율희가 등장하는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50분에 방송된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화면 캡처 © News1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엄마·아빠 쏙 빼닮아 ‘붕어빵 미모’ 자랑하는 ‘최민환♥율희’ 아들 근황

부부는

아이돌 밴드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27)과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22)의 육아 생활기가 방송을 통해 공개됐다. 이에 따라 이들 부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민환과 율희는 지난 10월 19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앞서 지난해 9월 열애설에 휩싸였던 두 사람은 열애를 공식 인정한 뒤 지난 1월 결혼과 함께 임신 소식을 전했다. 율희는 지난 5월 첫째 아들의 출산했다.

하지만 율희는 앞서 열애 인정 뒤인 지난해 11월 소속됐던 라붐에서 탈퇴를 결정했다. 당시 그는 소속사 글로벌 에이치미디어를 통해 탈퇴 소식을 전하며 “연예계 활동 뜻이 없음을 소속사에 여러 차례 밝혔다”고 설명했다.

팀에서 나와 최민환과 가정을 꾸리며 아이까지 낳은 율희는 지난 5일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를 통해 돌아왔다.

앞서 임신과 결혼 등으로 라붐에서 탈퇴하며 ‘연예계 활동에 뜻 없다’고 밝혔던 만큼 그의 복귀에 곱지 않은 시선을 바라보는 이들도 있는게 현실이다.

여러 상황들 때문에 율희의 방송 복귀 결정도 쉽지 않았다. 율희는 이날 방송에서 “열애, 임신, 결혼 사실을 동시에 알렸어야 했기때문에 안 좋게 보여질까봐 걱정을 많이 했다”며 편하지 않은 속내를 밝혔다.

이런 율희의 마음을 알듯이 대중의 사랑을 받는 한 아이돌에서 한 아이의 어머니로 성장해 돌아온 그에게 따가운 시선보다 격려의 박수를 보내는 이들도 있다.

대중은 최민환과 율희 부부를 향해 상반된 시선으로 어린 부부의 새 출발에 관심갖고 있다.

원문보기

최민환♥율희 어린나이에 결혼하는 이유?

금산인삼축제 라붐(LABOUM) – Hwi Hwi 율희 직캠

댓글을 남겨주세요